티스토리 뷰





재미난 소식이 하나 있네요. 미국의 포츠머스 지역의 두 남녀가 닌텐도 위때문에 싸우다가 결국 경찰에 체포됐다는 소식입니다.  26살의 남자 히스 브롬과 24살의 여자 랜디 영은 함께 남자의 할머니집에서 같이 크리스마스를 보냈는데요. 결국 새벽 1시 55분에 서로 폭력을 행사하다가 경찰에 의해서 체포되고 말았습니다.

싸움의 이유는 남자가 크리스마스 선물로 할머니에게 1000달러 짜리 RC 비행기를 사달라고 했지만 받지를 못했고
그가 받은 선물은 여자친구 랜디영에게 받은 닌텐도위가 전부였습니다.

하지만 닌텐도 위를 선물받은 남자 히스브롬은 선물을 보고 좋아하기 보다는 오히려 자신은 비행기를 원한다고 투덜되었고 이에 화가난 여자가 남자가 고마움을 모른다면서 책망을 하기 시작하면서 말싸움이 시작되었으며 급기야 여자가 닌텐도 위를 가방에 다시 넣었습니다.

이를 본 남자가 게임기를 도로 가져가는 줄 알고 이에 격분을 하게되고 여자는 집을 나갈려고 하는데 남자는 문앞을 가로막아섰는데..  화가난 여자가 남자의 눈을 치자 이번에는 남자가 여자의 머리를 잡아 끄는등의 난투극으로까지 발전하고 말았다는군요. ^^;;


한마디로 남자가 천달러가 넘는 RC비행기를 원했는데 249달러짜리 닌텐도위를 선물로 해주니


삐진거 같습니다. ^^:;


그런데  어제 구글어스로 난파된 보물선을 찾아서 화제가 된 이야기를 전해드렸는데요. 사실 보물선 이야기는 구글 어스가 아니었다면 화제가 되지 않았을겁니다. 보물 찾는데 구글 어스를 이용했다는게 재미있으니 그런 기사들이 나온건데요.  오늘 전해준 소식 역시  별것 아닌 남녀간의 싸움일수도 있느데 닌텐도 위가 끼여있으니 유명한 이야기가 되버렸네요.

이제 검색의 시대를 맞이해서 브랜드 파워가 더욱 중요한 시간이 온것 같습니다.
제가 이 이야기를 알게 된것도 구글뉴스에서 닌텐도로 검색을 하니 첫번재로 나온 기사가 됐기 때문입니다.

사실 관련 기사도 꽤 많아요.  몇가지 소개하면요.

 

Couple Jailed Over Nintendo Wii 
A Couple Were Arrested After a Fight Over a Nintendo Wii Game  

Heath didn’t want a Wii for Christmas, so he beat his girlfriend up


그런데 외국 신문들도 검색을 통해서 자사의 사이트에 들어온다는것을 아는지 제목이 갈수록 기발합니다.  약간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Your Christmas Was Better   와 같은 제목이 있는가 하면 
위 플레이가 위 싸움이 됐다 (Wii Play Turns To Wii Fight) 는 것처럼 살며시 웃음 짓는 타이틀도 있네요.

사실 내용은 제가 위에 전한 소식이 전부이지만요. ^^;;

이제 검색을 통해서 우리가 원하는 정보를 찾아보는 시대인 만큼 회사는 브랜드가 중요해졌고 언론사는 제목짓는게 중요해졌다. 뭐 그런 교훈이라도 얻게된다면 제글에 가치가 있지 않을까요? ^^;;



댓글
  • 프로필사진 예영 재미있는 소식이네요. ^_^ 그런데 화풀이를 여친에게 하다니, 게다가 커플끼리 육박전까지!
    닌텐도 위가 그 남자에게는 별로 인기가 없었군요~
    아마 그 남자는 모니터 보면서 하는 가상현실의 게임보다는, 실제로 현실공간을 붕붕 날아다니는 장난감이 더 좋았던가 봅니다.
    그 청년은 아예 실제 비행기 조종술을 익혀서 훗날에 그 여친을 태우고 비행을 시켜주는 게 좋을 것 같다~는 생각도 해봅니다. 과연 그 커플은 앞으로도 계속 잘 사귈까요, 아니면 이 사건을 계기로 헤어지게 될까요? 궁금하군요~~~ (커플 브레이킹!)

    글의 제목에 대해서라면...... 이미 일반 네티즌들 사이에서도 조회수를 늘리려고 글 제목을 자극적으로 붙이는 현상이 벌어지고 있기도 하지요. 글의 제목은 사람으로 치자면 얼굴이나 같은 역할을 하고 있으니까요. 웬지 인터넷도 생태계가 연상되는군요~
    2009.01.02 05:04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하하하.. 상상력이 대단하십니다. ^^;; 저도 근데 저 제목을 붙이면서 저 제목을 붙여도 되나 고민을 많이했지만.. 제가 출처를 밝힌 기사들의 제목이 다 저러니깐요. 그런데.. 제가 느낀게.. 기사들 제목은 90%가 비슷하지만 10%가 눈에 띄는데.. 그 10%의 기사를 제가 선택하더라구요. 언론사들은 나같은 사람의 성향을 파악한것 같아요.^^;; 갈수록 제목 짓는것도 예술이 되가는것 같습니다. ^^;; 2009.01.02 17:07 신고
  • 프로필사진 빅뱅녀 ㅋㅋㅋㅋ;; 남자가 좀 그렇군요;; 2009.01.02 05:39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찌질하다는 생각이 절로 듭니다. ^^;; 2009.01.02 17:05 신고
  • 프로필사진 ㅋㅋㅋㅋ 남자새끼가 참 찌질했네요 2009.01.02 09:20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참 그렇죠.^^:; 2009.01.02 17:07 신고
  • 프로필사진 구차니 차액인 700$ 만큼 좀 맞아야겠습니다 ㅋㅋ 2009.01.02 10:37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현명한 판결이십니다. ^^;; 2009.01.02 17:07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