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IT

델컴퓨터의 승리하는 문화 위닝컬쳐!

멀티라이터 2009. 4. 9. 16:36


마이클델이 직원문화에 초점을 맞춘 것은 위닝컬쳐(Winnig culture) 였다. 그는직원들 모두가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지고 승리를 위해서 혼신의 노력을 다하는 문화가 회사의 중요한 정신이 되기를 바랬다.  회사가 처음 백만달러 매출을 달성했을 때 1000000$라고 쓰여진 컵모양의 케이크를 모든 직원들에게 돌려서 승리를 자축했고 더 큰 목표를 위해서 노력하자고 당부하였다.

회사의 위닝컬쳐를 제대로 보여주는 사건은  델이 유독 부진했던 서버시장에서 재도약을 선언 했을 때이다.  델은 당시 10위였는데 박리다매를 추구하는 회사의 특성상 10위정도로는 규모의 경제를 실현시킬수가 없었다. 당시 델은 월마다 천개의 서버를 팔았는데 그가 새롭게 월 2만개를 팔겠다는 목표를 수립했다.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 마이클 델은 회사에서 대규모 캠페인을 벌였다. 마이클 델의 목표에 대해서 회사내에서는 조금 반신반의하는 분위기가 있었다. 물론 언론의 반응도 좋지 못했다. 하지만 그는 꾸준히 직원들과 만나며 공동의 목표를 가지기 위해서 교류했다. 끊임없이 교육시켰고 수시로 직원들을 상대로 강연하고 이메일을 보냈다. 이때 마이클 델은 사원들과 함께 서버 컴퓨터 시장에서의 선전을 다짐하는 의미에서 대규모 체육관을 빌려서 단합대회를 열려고 했다.
 
그러자 행사가 있기 전부터 회사내의 몇몇 직원들은 자발적으로 슈퍼맨의 복장을 하고서 행사참여를 독려할 정도로 분위기가 달아올랐다. 슈퍼맨 복장을 한 사람들은 자신들이 서버맨(Server Man)이라고 불렀는데 이게 직원들에게 반응이 무척 좋았다. 행사날 마이클델은 성화를 들고서 봉송주자 처럼 입장해서 직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사원들은 열광했고 서버시장에서의 선전을 다짐하는 구호가 체육관 전체에 울려퍼졌다. 어느덧 직원들 전체는 서버시장에서 승리하기 위한 자신감을 가지게 되었다. 이렇듯 마이클 델은 하나의 목표를 정하고 그 목표를 반드시 이루어 내자는 직원들간의 공감대를 이루기 위해서 위닝컬쳐를 회사전체에 퍼뜨릴 줄 아는 사람이었다. 그의 이런 노력은 성공해서 1996년 서버시장 점유율 10위였던 델은 97년에 4위가 되더니 98년에는 2위가 되는 기염을 토했다.

직원들과 함께 승리하자는 그의 마인드는 직원들의 회사 만족도에서도 그대로 증명된다.델은 1년에 한번씩 수십가지 항목을 바탕으로 해서 회사에 대한 만족도를 다각적으로 분석한다. 그리고 80%이상이 회사에 만족하고 있다고 한다. 그리고 지금까지 델은 노사분규가 한건도 일어나지 않고 있다.


 


댓글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09.04.09 17:22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감사합니다. 이거 저번주까지 추웠는데.. 갑자기 더워서.. 이불도 안덮고 잤네요. ^^;; 항상이렇게 댓글달앚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님의 블로그 방문해서 글도 남기고 여유있게 살고 싶은데.. 요즘 진짜 바뻐서... 제블로그 유지하기도 힘드네요. ^^;; 항상이렇게 따뜻한 글들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 2009.04.09 17:50 신고
  • 프로필사진 구차니 서버는 모르겠지만, 노트북은 정말.. 두번 다시는 델꺼를 쓰고 싶지 않습니다 ㅠ.ㅠ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박리다매로 잘은 팔리지만 재구입율은 낮지 않을까 생각을 해봅니다
    (이점만 개선되면 단숨에 1위가 될텐데 말이죠)
    2009.04.09 19:19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요즘은 좀 좋아지는것 같더군요. 근데 기업이지미라는게 한번 나뻐지면 회복하기 힘든것 같아요.^^;; 하긴 생각해보니. 델이 점유율 2위로 떨어진게. 노트북이 그역할을 담당했죠.. 전지문제도 그렇구요.^^;; 2009.04.15 16:37 신고
  • 프로필사진 학주니 델도 요즘은 그나마 많이 나아진 셈이죠..-.-; 2009.04.09 20:40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노트북떄문에 델이 어려워져서 필사적일꺼에요.^^;; 2009.04.15 16:37 신고
  • 프로필사진 안티 델 델노트북을 사는 순간부터 지금까지 후회하고 있습니다.
    AS차라리 기대를 하지마세요. 전화걸면 전화가 잘 안들린다면서 장난질 칩니다.
    어제도 비스타에서 XP다운그레이드 할려고 물어보니, 회사정책상 지원이 안된다고 합니다.
    그래도 작년에는 드라이브를 지원했는데요. 하니 주소를 가르쳐주면서 다운받으라고 합니다.
    다운받고 잡히질 않아서 다시 전화하니 자신들은 할 수있지만 정책상 해줄수가 없다고 합니다.
    무슨 장난치는 것도 아니고, 나는 아는데 정책상 가르쳐줄수 없다니....
    무조건 비스타만 쓰라고 막무가네입니다. 그리고 전화오래끈다고 전화가 잘 안들린다고 장난치고...
    전화받는 안내원이 약을 살살 올리네요. 델 안티카페를 지금부터 만들어서 활동을 해야겠습니다.
    2009.04.24 16:05
  • 프로필사진 안티 델 델노트북을 사는 순간부터 지금까지 후회하고 있습니다.
    AS차라리 기대를 하지마세요. 전화걸면 전화가 잘 안들린다면서 장난질 칩니다.
    어제도 비스타에서 XP다운그레이드 할려고 물어보니, 회사정책상 지원이 안된다고 합니다.
    그래도 작년에는 드라이브를 지원했는데요. 하니 주소를 가르쳐주면서 다운받으라고 합니다.
    다운받고 잡히질 않아서 다시 전화하니 자신들은 할 수있지만 정책상 해줄수가 없다고 합니다.
    무슨 장난치는 것도 아니고, 나는 아는데 정책상 가르쳐줄수 없다니....
    무조건 비스타만 쓰라고 막무가네입니다. 그리고 전화오래끈다고 전화가 잘 안들린다고 장난치고...
    전화받는 안내원이 약을 살살 올리네요. 델 안티카페를 지금부터 만들어서 활동을 해야겠습니다.
    2009.04.24 16:05
  • 프로필사진 안티 델 델노트북을 사는 순간부터 지금까지 후회하고 있습니다.
    AS차라리 기대를 하지마세요. 전화걸면 전화가 잘 안들린다면서 장난질 칩니다.
    어제도 비스타에서 XP다운그레이드 할려고 물어보니, 회사정책상 지원이 안된다고 합니다.
    그래도 작년에는 드라이브를 지원했는데요. 하니 주소를 가르쳐주면서 다운받으라고 합니다.
    다운받고 잡히질 않아서 다시 전화하니 자신들은 할 수있지만 정책상 해줄수가 없다고 합니다.
    무슨 장난치는 것도 아니고, 나는 아는데 정책상 가르쳐줄수 없다니....
    무조건 비스타만 쓰라고 막무가네입니다. 그리고 전화오래끈다고 전화가 잘 안들린다고 장난치고...
    전화받는 안내원이 약을 살살 올리네요. 델 안티카페를 지금부터 만들어서 활동을 해야겠습니다.
    2009.04.24 16:05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