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GamesRadar에서 1970년대부터 현재까지의 일본 게임 광고의 변천사를 소개했는데요.  이것저것 살펴보니 재미있는 것들이 있어서 함께 소개하고자 합니다.



1. 닌텐도의 첫번째 게임기 GAME 6

닌텐도의 가정용 게임기하면 패미컴 먼저 떠오르시겠지만 1979년 이미 game 6와 game 9을 발매헀습니다. 지금이야 닌텐도는 독창적인 게임개발로 유명하지만 위의 동영상을 보시면 아타리의 퐁을 많이 베꼈음을 알것입니다.  그런데 1979년만해도 게임화면에다가 해설자가 계속 게임을 설명하는 방식으로 지루함 그자체의 광고를 내보냈는데요. 1980년대에는 조금 변화된 모습을 보입니다.



2. 세가의 새로운 도전 SG-1000


SG-1000은 패미컴과 비슷한 시기에 발매되었으나 크게 실패한 비운의 게임기입니다. 1979년 닌텐도의 광고에 비해서 화면이 좀더 역동적이고 해설자의 따분한 설명보다는 그래도 더욱 경쾌하게 게임을 설명하네요.


3. 슈퍼마리오와 젤다 광고



슈퍼마리오와 젤다의 전설 광고인데요. 이제는 광고속에 나름 유머 코드를 넣었네요



4. 젤다가 힙합을 만나다.



1991년에 나온 젤다의 전설 광고인데요. 확실히 예전보다 진보된 모습입니다. 랩도 나오고 화려한 군무(?)와 코스프레도 등장합니다. 약간 어색한 장면이지만 게임광고 치고는 확실히 블록버스터급입니다. ^^;;


5. 게임광고가 사회적인 관심을 불러일으키다.



세가는 세가탄 산시로라는 캐릭터를 등장시켜서 세턴을 광고하는데 이게 꽤 화제가 되었죠. 저도 당시 인터넷으로 일본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는 소식을 들었을 정도니깐요.  과거 펩시맨처럼 한때 세가타 산시로는 세가의 상징이 되어서 세가의 많은 광고에 출연하게 됩니다.


6. 음악의 힘을 보여주다.



피크민의 광고인데 게임화면에 인상적인 음악을 덧입힘으로써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은 CF입니다. 음악도 사람들에게 큰 화제가 되었던걸로 압니다.

7. 데빌 메이 크라이




스타일리쉬 액션의 선구자 데빌메이 크라이의 광고입니다. 이 광고를 보면 이제 더이상 게임은 애들만의 전유물이 아니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8. 슈퍼스타의 등장


원래 원문에서는 일본인 개그맨이 등장하는 닌텐도 DSi 광고를 소개했는데.. 앞으로도 잘 와닿지 않아서 제가 임의적으로 새로 하나를 추가했습니다. 게임에 슈퍼스타들이 나서서 광고를 한다는거 이게 새로운 의미가 있는듯해서요. 우리나라에서도 송혜교, 장동건, 이나영처럼 한국을 대표하는 스타들이 닌텐도 DS 광고를 했지요. 이렇게 닌텐도가 거액의 광고비를 들여서 스타들을 광고에 활용한건.. 어두운 게임의 이미지를 파괴하고 밝은 이미지를 새롭게 창조하기 위함이었습니다. 게임 하면 보통 오타쿠를 떠올리기 쉬운데. 게임을 할것 같지 않은 슈퍼스타들이 게임에 빠진 모습을 보여주면서 게임의 새로운 이미지를 만들려고 했지요. 위의 광고는 일본의 유명 스타인 나나코 마츠시마의 광고 모음입니다.


댓글
  • 프로필사진 날아라뽀 2번째 세가 광고를 보니까 예전에 재가 했던 게임기 같은..
    옛생각이 나네요^^*
    2009.09.07 18:02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오.. SG-1000으로 게임을 하셨다면 날아리뽀님은 완전 게임 1세대시네요. 엄청 대단한 매니아를 만난 기분입니다. ^^;; 2009.09.08 17:10 신고
  • 프로필사진 영화처럼 데빌 메이 크라이 광고에 저런 것도 있었네요..

    저는 이것만 알고 있었는데 재밌게 잘 만든 광고라고 생각합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CKDaMPp7Beo&feature=player_embedded
    2009.09.07 18:06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아.. 이거요. 정말 유명했죠. 당시 각종 커뮤니티 사이트에서도 화제가 되고 말이죠. 또 역시 옛날 생각나네요.^^;; 2009.09.08 17:15 신고
  • 프로필사진 달려라꼴찌 초등학교 시절 추억의 게임6에 나왔던 모습의
    테니스게임을 10원주고 오락실에서 했던 기억이 납니다.
    그당시...10원은 지금 돈으로 한 500원정도 하려나요? ^^
    2009.09.07 18:08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테니스 게임이 10원이요? 오.. 이거 이거.. 달려라 꼴찌님이 동안이셨군요. 10원에 게임하던 세대라니 깜짝 놀랐습니다. ^^;; 2009.09.08 17:16 신고
  • 프로필사진 hk. 저도 데빌메이 크라이 윗분이 말씀하신 광고를 생각했는데 다른 버전이네요. 2009.09.07 18:10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영화처럼님이 링크해주신 광고는 예전에 봤는데. 솔직히 데빌메이크라이로는 기억을 못하고 있었어요. 저거 정말 재미있고 화제가 됐었죠. ^^;; 2009.09.08 17:16 신고
  • 프로필사진 리넨 오랜만에 보는 세가타 산시로네요. 세가새턴해라!~ 2009.09.07 18:43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세가타 산시로의 광고 참 많이 나왔죠. 드림캐스트 광고도 했던걸로 아는데.. 그것도 재미었던걸로 기억합니다.^^;; 2009.09.08 17:17 신고
  • 프로필사진 구차니 역시 이나영씨가 나오는 DS 선전이 더 끌려요 ㅋㅋ 2009.09.07 19:17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이나영 별로 였던 친구가 닌텐독스의 이나영 보고서 팬이 되었을정도로. 정말 대단했죠. ^^;; 2009.09.08 17:18 신고
  • 프로필사진 종달 데빌 메이 크라이 광고가 한가지 더있습니다.
    고백을 받은 여자가 받은 장미꽃을 툭툭... 치더니... 꽃다발 난무를 벌입니다...
    그리고 살짝 띄우더니... 샴페인을 터뜨려... 퍽 이런 콘티의 광고인데요...
    확실히 재미있었죠... 이외에도 다른게 더있었는데 기억이 않나네요...
    2009.09.07 22:02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아 버전이 여러가지였군요. 데빌메이 크라이가 성공했으니 다행이지.. 이렇게까지 마케팅에 많은 노력을 기울렸는지 몰랐습니다. 2009.09.08 17:18 신고
  • 프로필사진 서민당총재 젤다가 인상적이네요 ^ ^ ㅎㅎㅎㅎㅎㅎㅎ 2009.09.07 23:39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1991년에 랩을 도입하고.. 코스프레까지.. 나름 대로 돈도 들이고. 혁신적인 시도였던것 같습니다. ^^;; 2009.09.08 17:19 신고
  • 프로필사진 돈쥬찌 오늘도 들렸다 갑니다 .^^ 늦은밤... ㅎ 2009.09.07 23:50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감사합니다. 불닭님.. 아참 제가 오늘 불닭님을 마이뷰에 추가했으니.. 자주 찾아갈수 있을듯해요.^^:; 2009.09.08 17:22 신고
  • 프로필사진 악랄가츠 하아.. 예전에 했던 게임을 보니
    감회가 새롭군요 ㄷㄷㄷ
    그 시절이 좋았는데 ㅜㅜ
    요즘에는 마음놓고 게임도 못하니 원 ㅜㅜ
    그저 바라만 보고 있답니다 ㅜㅜ
    2009.09.08 02:20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화려한 그래픽은 아니었지만.. 정말 열심히 했던것 같아요. 저 역시 게임을 해도. 예전같은 그 즐거움이 느껴지지는 않아요.^^;; 2009.09.08 17:23 신고
  • 프로필사진 pupple0415 예전에 한 참 게임에 빠져 있던 때가 생각나네요.
    음..개인적으로 마치시마 나나코가 출연한 닌텐도 광고에 한표 주고 싶네요.
    잘 보고 갑니다^^
    2009.09.08 07:11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마츠시마 나나코는 일본에서 거의 국민 배우니깐요. 두뇌트레이닝광고를 마츠시마 나나코인가? 누가 했는데. 그게 뻥 터지면서 닌텐도가 비욘세라던가 니콜키드만처럼 대스타위주로 광고를 만들었다고 하더라구요. ^^;; 2009.09.08 17:24 신고
  • 프로필사진 joogunking 저도 세가타 산시로가 기억에 남네요.
    마지막에 드림캐스트가 완성되자 폭탄을 안고 우주에서 폭발하는 것으로 끝나는 왠지 슬픈 히어로였죠.
    뒤를 이은 드림캐스트의 유카와 전무 광고도 기억에 남습니다. 소니에 당하는 슬픈 히어로..
    2009.09.08 09:15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그거 다 기업하시는군요. 저도 드림캐스트 탄생 광고가 참 기억에 납니다. 유카와 전무광고 화제가 되었지만. 이내곧 드림캐스트가 망해서. 참 안타까웠죠. ^^;; 2009.09.08 17:21 신고
  • 프로필사진 넷테나 데빌메이크라이 광고는 왜 저럴까요?ㅋㅋㅋㅋ
    전혀 상관도 없는것 같은데..
    2009.09.08 09:36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저도 잘 모르지만.. 아무래도 데빌메이크라이가 스타일을 강조한 게임이니.. 저 광고도 스타일을 강조하려는것 같습니다만.. 별 상관은 없어보입니다. ^^;; 게임에 저런 광고가 나온다는게 더 신기하네요. ^^;; 2009.09.08 17:20 신고
  • 프로필사진 숲속얘기 데빌 메이 크라이 광고에 대한 첨언이 많네요. 한 4개쯤 됬던것 같은데.. 이거랑 유명한게 드리프트 광고가 있었는데.. 2009.09.08 10:51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4개나 되었군요. 이참에 데빌메이 크라이 광고를 찾아봐야겠네요. 위에 샴페인 광고도 재미있는데. 또 어느걸 만들었나 무지 궁금합니다. ^^;; 2009.09.08 17:25 신고
  • 프로필사진 오백이 링크가 저런 어색한 춤을 추다니 ㅡㅡ;; 2009.09.08 12:25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그리고 링크가 여자인것 같아요.^^;; 손발이 오그라드는 장면도 있는데.. 그래도 랩이라는 신선한 시도와 함께.. 나름 돈 들인것 같아서.. 그 노력에 박수를 쳐봅니다.^^;; 근데 요즘 저렇게 나오면... 아무래도 좀 무슨 소리 들을듯해요.^^;; 2009.09.08 17:26 신고
  • 프로필사진 드자이너김군 이제 게임기는 더이상 아이들 만의 전유물이 아니죠.
    가족 모두 함께하는 게임을 표방한 Wii도 있고.. 저희 장인 장모님도 좋아하십니다..ㅎ
    2009.09.08 15:11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저 자체도.. 혼자 하는 경우보다 부모님이랑 같이할떄 게임을 해요. 게임의 의미가 확실히 달라진것 같습니다. ^^;; 2009.09.08 17:26 신고
  • 프로필사진 허니민트 링크가 춤추는걸보니 국내 현대컴보이에서도 비슷하게 시도? 한게있엇죠
    cm송이 "슈퍼마리오 버블버블 메가맨쓰리 닌자거북이 컴보이 마음에 쏙드는친구 컴보이"
    이런식인데 너무 비슷하내요 아시는분들은 아실듯
    2009.09.10 15:02
  • 프로필사진 게임6은 1977년도에 발매하지 않았던가요?
    제가 잘못 알고있었던건지...
    2009.09.30 19:48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