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스티브 잡스는 애플이 이제막 시작하는 벤처기업의 분위기를 가지고 있다고 자랑스럽게 밝혔는데요. 애플의 전 직원이었던 Sachin Agarwal 자신의 블로그인 Apple is run like a huge startup. The key to great products is small teams 남겼는데요. 관련글을 정리해봤습니다.

 

1.     애플은 큰팀을 만들지 않는다.

 

애플은 그들이 만드는 어떤 제품에 대해서도 큰 팀을 조직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애플은 다양한 프로젝트를 수행할 수 있는 극히 소수의 인재만을 고용하고 필요에 따라서 이들을 여러 프로젝트에 참여시킨다. 만약에 Remoto App 만들고 있다면 다음날에는 필요에 따라서 다른 프로젝트를 도와주게 된다.

 

2.     Mac OSIos의 개발팀도 계속 바뀐다.

 

Mac OS팀과 iOS팀의 엔지니어들은 개발 스케쥴에 따라서 2개의 프로젝트를 오가면서 작업을 하게 된다. OS개발팀일지라도 출시기일을 지키기 위해서는 응용프로그램 개발에도 참여하게 된다.

 

3.     엔지니어는 영원히 하나의 팀에 소속되어 있지 않는다.

 

애플에 팀들은 절대로 일정사이즈 이상은 커지지 않으면 어떤 엔지니어도 하나의 팀에 영원히 소속되지 않는다.

 

4.     필요할 때 즉시 해낸다.

 

새로 시작하는 회사는 소수정예의 팀을 빨리 조직하고 바로 일을 맡긴다.  새로 시작하는 회사에서 직원은 어플리케이션 개발의 한축만 담당하지 않는다. 그날에 필요한 일이 있으면 직원들은 바로 바로 해낼 수 있어야 한다.

 

5.     중간 매니저는 없다.

 

마이크로소프트에서는 많은 개발자를 투입하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팀이 크게 되면 중간관리자가 필요하다. 하지만 세상에서 가장 필요 없는 것이 바로 제품관리자이다.


댓글
  • 프로필사진 구차니 네트워크에서 n개의 노드가 생겨날수록 기하급수적으로 라인이 늘어나는 만큼
    팀원의 수가 늘어날수록 의사소통에 필요한 시간과 노력도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게 되죠.

    아무튼 능력이 되는 팀원들만 있다면 소수정예가 결국에는 결과가 더 좋을수 밖에 없을것 같습니다.
    2011.02.01 09:18
  • 프로필사진 박군 관료주의적인 문화는 저기에서 찾기가 힘들겠다는 생각이 드는 군요... 능력이 없으면 아예 적응을 못하는 구조이니. 2011.02.03 02:37
  • 프로필사진 최기영 애플에서 일하다 한국으로 들어오신 분과 회사 입사 교육을 같이 받으면서 많은 이야기를 할 수 있었습니다. 그 분이 요약하는 삼성과 애플의 비교는 참 흥미로웠습니다. 몇가지만 이야기 하면,

    1. 노동 유연성
    위 글에도 비슷한 이야기가 나옵니다만, 결과적으로 최적의 팀을 위해서 항상 조직을 슬림하게 운영합니다. 해고 통보 한번으로 직원을 그만두게 할 수 있기 때문에 능력있는 직원을 뽑는데 주저하지 않습니다. 뽑아서 일 시켜보고 능력 없으면 재계약 안하면 그만이니까요. 하지만 국내에서는 불가능한 조직 운영 방식입니다. 실제로 삼성만 해도 인사 적체가 심각한 수준입니다. 몇 년 일해서 돈벌어 결혼하고 회사 그만두는 고졸 여사원들이 많은 제조업의 평균 근속연수에 현혹되지 마세요.(삼성은 몇 년 빡씨게 일시켜서 직원 부려먹고 잘라버린다고 욕하기에는 좋은 소재입니다만) 그 분들을 제외하고 나면 근속연수는 확 올라갑니다.

    멀티라이터님은 애플의 찬양성향이 강하신데, 이와 같은 노동 유연성이 과연 조직의 강점! 이라고 이야기 할 수 있다고 생각하시나요?

    2. 보스의 눈에 들어라?
    애플에서도 수없이 많은 개발 프로젝트들이 진행됩니다만 대부분 조직 내 정치적 싸움에 의해 제대로 진행조차 되지 않고 묻혀버린다는군요. 대신 잡스의 눈에 띠면 모든 프로세스에 최우선하여 진행된답니다. 이 부분은 국내 대기업과 마찬가지입니다. 하긴, 어느 조직이 그렇지 않겠습니까? 오히려 CEO 개인의 입김보다 시스템적으로 운영되는 조직의 힘만으로 보면 애플은 경쟁 대상이 아닙니다. 잡스의 건강에 주가가 흔들리는게 괜히 그러는 것이 아니죠. 애플에 대한 찬양이 거의 경배 수준이신 것은 압니다만 그저 겉에서 바라보는 것만으로 포스팅하는데는 넘어서서는 안되는 선이 있습니다.

    위 포스팅 내용 중 노동 유연성에 대한 항목을 제외하면 이미 삼성에선 십수년 전부터 적용하고 있고 잘 자리잡은 것들입니다. 덕분에 세계적인 기업이 된 것이구요. 같은 논리라면 삼성도 대단한 기업이라고 찬양하셔야 겠지요?
    2011.02.03 07:29
  • 프로필사진 우디 뭐.. 삼성 역시 글로벌 기업으로서 대단한 기업입니다.

    그런데 말씀하시고자 하는 목적이 뭔지 이해하기 어렵네요..

    답글을 쓰신 이유가, 애플 친향적인 저자 때문에 쓰신건지, 아니면 위 글에 나열된 애플의 5가지의 장점이 통계적이나 논리적으로 잘못된 부분이 있어어 지적하기 위해 쓰신건지 이해하기 어렵습니다.

    최기영님이 말씀해 주신 대로, 삼성도 어느정도 위에 5가지를 적용하여 정착했다면, 오히려 저자가 말한 5가지는 더욱더 긍적적으로 받아들이고, 공감을 해야하는게 맞다는 생각이 듭니다.
    2011.02.06 02:14
  • 프로필사진 Mashable 오~ 대단해요. 하지만 저렇게 말처럼 잘되고있는지도 궁금합니다. 2011.02.10 15:17 신고
댓글쓰기 폼